home
Incheon Art Platform Residency Artist Preject 2022 6.Lee Jinhyung: Odonata

2022 인천아트플랫폼 창제작 프로젝트 6. 이진형 오도나타

2022년 9월 16일 - 10월 2일

인천광역시 중구 제물량로 218번길 3(해안동 1가)

무료

화-토 : 13:00-18:00

인천아트플랫폼은 레지던시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2022년 입주 예술가의 창작활동을 지원하는 “창·제작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올해 시각예술 부문 여섯 번째 프로젝트로 이진형 개인전 《Odonata(오도나타)》를 개최한다. 이진형은 이미지를 수집하여 작업의 재료로 삼는다. 수집한 이미지가 가진 질감이나 윤곽과 같은 구조를 포착하여 의미를 소거하거나 재구성하는 방식의 회화 작업을 이어오고 있다. 올해 작가는 지금까지 진행해온 회화의 방법론을 견고히 하고 매체의 물성 실험을 통해 공간의 확장성에 주목하는 설치 방식을 연구 중이다. 이번 전시의 타이틀인 “Odonata”는 ‘잠자리’의 학명이다. 잠자리는 수많은 렌즈와 같은 모양의 겹눈을 가지고 있다. 이는 각각 독립된 점 하나씩만 인식하며 모자이크처럼 세상을 받아들이나 망막의 수많은 감각 세포에 의해 하나의 풍경을 인식한다. 작가는 작업실을 오고 가며 포착한 이미지와 그 일부를 동일한 크기에 캔버스에 옮겨 놓았다. 파편화된 이미지 속에서 대상을 인식해가며 부유하는 잠자리와 같이, 보이고 보는 것에 대해 생각한 결과물이기도 하다. 《Odonata》는 보고 보이는 일시적인 멈춤의 상태와 그것의 연속, 완전한 멈춤이 아닌 미세한 움직임의 상태에 주목한다. 어떤 이미지는 지나가 버리지만 어떤 이미지는 우리를 머무르게 한다. 전시장 벽면에 동일한 높이로 배열된 28점의 평면 작업은 전시장 벽면을 감싸고 있다. 작가는 작품 사이의 간격을 미세하게 조정하여 관람자에게 그 사이 사이의 해석을 유도한다. 이번 전시를 통해 작가가 제안하는 이미지와 이미지 사이, 이미지에 대한 다양한 접근 방법을 통해 각자의 비행술로 작품 사이 사이의 정지비행을 경험하길 바란다. (인천아트플랫폼)

OFFICIAL
APP